시중에서 닭가슴살 큐브 형태로 판매되고 있는데 생각 보다 비싸더라고요...


닭가슴살 미트볼 한번 만들어 두면 파스타, 반찬, 샐러드 등으로 활용이 다양한 다이어트 식품인데다가 맛까지 있습니다.


우선 제가 만드는건 다이어트 식이라는 걸 알아두시기 바랍니다. 마지막에 더 맛있게 만드는 레시피 추가 하겠습니다.



닭가슴살 다지기!


1. 닭가슴살 씻기

   혹시 모를 불순물을 제거하기 위해서 씻었습니다.



2. 다지기 


저는 믹서기를 이용해서 갈을 것이라서 가위로 대충 잘라 주었습니다. (식감을 중요시 하시면 칼로 다져 주세요 근데 


미끄덩 거려서 안다치게 조심하세요)



3. 믹서기에 갈기


너무 곱게 갈지말고 눈에 큰 덩어리만 안보일 정도로 갈아주세요







건강한 닭가슴살 미트볼 만들기


준비물 : 닭가슴살 약 3.5kg 다진거, 다진 양파, 다진 당근, 다진 마늘, 달걀 2개(2개사용했음), 소금, 후추

   추가 : 어니언 파우더, 갈릭 파우더(마늘분), 파프리카 파우더, 파슬리 가루


다이어트 식이 아니라면 빵가루와 파마산 치즈도 넣어주시면 더 맛있습니다. 그리고 볼 만드실때 안에 피자치즈 넣으면... 


빠진게 있는데 청양고추 넣으면 더 맛있습니다. 매운걸 넣으면 간을 약하게 해도 되는 일석이조효과!


엄청 맛납니다.


빵가루를 넣지 않아서 추가재료의 가루들이 수분기를 잡아주는 역할을 해줍니다. 없어도 상관 없음




재료들을 다 넣어주고 섞어주고 




치대주고



오븐에 넣기 전에 올리브 오일을 발라 주었습니다. 수분 증발을 막기 위해서



예열된 오븐(저는 전자렌지 오븐)에 15~20분 노릇해질때까지 



직접 후라이팬에 구워주는 방법



물에 삶는 방법





이렇게 3가지 방법으로 요리된 미트볼 입니다. 


후라이팬과 오븐의 맛이 비슷하긴 하지만 전 오븐 요리를 추천 드립니다. 그리고 완전 다이어트를 원하시면 끓는 물에 


삶는걸 추천 드립니다. 맛은 다 있습니다.




후라이팬으로 한것은 토스트 만들때 넣을거고 나머지는 샐러드나, 파스타 먹을때 같이 넣어먹으면 정말 맛있습니다.


그럼 앞으로도 맛있는 다이어트 하세요~


Posted by 건강코더 트랙백 0 : 댓글 0

샐러드 드레싱 구매하다가 우연히 알게 되어서 구매 해본 써 켄싱턴 케첩입니다.



눈에 띄는건 과당인 옥수수시럽을 사용하지 않고 유전자 변형을 사용하지 않았다는 인증을 받았다는 군요.. 소금도 적게 


넣고 설탕도 적게 넣었다 정도의 짧은 영어 독해 실력입니다.








Made from whole tomatoes 




케밥 이라고 해야하나 아무튼 또띠아에 닭가슴살 미트볼 랩을 도시락으로 싸면서


케첩을 사용했습니다.



사진에 보이는 것 처럼 상당히 되직 합니다. 맛은 케첩과 되직한 마리나라 소스의 중간?? 아무튼 진한 케첩이라고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


다음은 홈플러스 랜치 시저 드레싱입니다.







전 양배추를 샐러드로 먹는데 이 랜치 드레싱도 상당히 되직하여 양배추 샐러드에는 먹기가 힘들어서


샌드위치 용으로 사용하는데 이 용도로 상당히 좋은것 같습니다. 흘러 내리질 않아서요 ㅎㅎ





이렇게 야채 위에 뿌려줍니다. 사실 샌드위치던 케밥이던 소스맛이자나요 햄버거도 그렇고


그래서 허니머스타드도 추가해줍니다.





오뚜기 허니머스타드 입니다. 


깜빡하고 뒷면은 못찍었네요..




머스타드도 추가해주고 ..


오뚜기 허니머스타드 맛은.. 허니 머스타드 맛입니다. 허니머스타는 특별할게 없죠.. 일반적인 


허니머스타드 입니다.




이렇게 싸서 바로 먹으면 되는데 전 도시락으로 싸갖고 다닙니다.


남자 손에 왠 메니큐어 이지만 머스타드 네요 ㅎㅎ


재료 중에 닭가슴살 미트볼이 있는데 제가 직접 만든건데 다이어트 식단으로 저거 인터넷으로 사면


엄청 비싸더라고요. 나중에 파스타용 또는 다이어트용 미트볼 만드는거 업로드 하도록 하겠습니다.



** 참고로 다이어트 식단이지만 소스 넣은거 먹어도 됩니다. 


맛없게 다이어트식단 드시면 금방 질려서 포기하게 되니 샐러드 드레싱도 먹고 싶은거 먹으면서 적응 되면


그때 천천히 바꾸세요~



Posted by 건강코더 트랙백 0 : 댓글 0